비비안 웨스트우드 VIVIENNE WESTWOOD | 브랜드

글로벌 ,Fashion & Accessories
비비안 웨스트우드 VIVIENNE WESTWOOD의 첫 직업은 패션 업계 종사자가 아니라 런던 북부의 초등학교 교사였습니다.  1965년 그녀가 말콤 맥클라렌 Malcolm McLaren을 만나면서 그녀의 파격적인 패션 경력이 시작됐습니다. 현대 사회의 저변을 넓히고자 했던 그의 바람과 이를 옷으로 해석해 낼 수 있었던 그녀의 재능이 만나 펑크 문화의 정수가 완성됐습니다. 1971년, 맥클라렌과 웨스트우드는 런던 Kings Road에서 역사적인 첫 매장을 열었습니다. 웨스트우드의 디자인은 순식간에 영국식 아방가르드의 전형으로 여겨졌습니다. 오늘날까지 비비안 웨스트우드는 젊은 세대부터 노년 세대, 거친 록과 기품 있는 스타일, 청바지부터 고급 드레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층의 사랑을 받고 있는 4개의 의류 라벨과 액세서리, 향수, 홈웨어 컬렉션을 선보이며, 국제 무대에서도 최후의 진정한 독립적인 패션 회사들 중 하나로 이름을 남기고 있습니다.

구매 가능 매장

대서양을 건너는 여행을 출발하거나 북적거리는 대도시를 관광중이라면 DFS의 상징적인 빨간 점을 찾아보세요. 세계 최고급 패션 & 액세서리, 화장품 & 향수, 시계 & 주얼리, 와인 & 주류, 푸드 & 기프트 쇼핑의 최적지를 경험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