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fé at The Park

Café at The Park

글로벌 Desk_924x530px_EAT-Cafe-in-the-Park.jpg
이곳의 셰프 토니가 주방에서 만든 음식은 뛰어나며 현지인들에게 인기가 아주 좋습니다. 보통 토니에게는‘사이판의 최고의 셰프’라는 수식어가 붙습니다. 주방장은 메뉴에 없는 음식도 주문을 받으며 그야말로 손님들이 요구하는 것은 무엇이든 만들어 줍니다. 작은 섬에 있는 카페에서 더 이상 바랄 게 무엇이 있겠습니까? 이곳의 서비스는 사이판 섬 특유의 여유로운 속도이지만 충분히 기다릴 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외관도 소박한 식당은 겉으로 보기에는 별 것이 없어 보여도 음식 하나 만큼은 예상을 훨씬 뛰어 넘습니다. 해산물 요리는 특히 반응이 아주 좋습니다. 관광객들은 이곳에 와서 매일 끼니를 먹는다고 하며 현지인들은 수십년째 단골손님입니다. 팬케익, 베이글, 달걀, 아침 브리또 등 아침식사가 메인인 이곳은 주방장 토니가 직접 준비하여 활기찬 하루를 시작하게 해줍니다.
Café at The Park
Macro Beach Road, Garapan
T:+1 670 233 1010